2008.03.04 14:45

2008.03.04 화요일

재원아,

요즘에 엄마가 많이 힘든가봐.
엄마가 우리 재원이 낳고서 몸 상태가 많이 않좋아서 고생이 많다.
엄마들은 아기를 낳으면 몸이 많이 허약해져서 추위도 많이 타고,
허리도 않좋고 그런가봐.
그러는데 새벽에 잠도 푹 못 자니, 더 힘들 것 같어...
우리 재원이가 엄마 생각해서 밤에 좀더 잘 자구 그랬으면 좋겠는데.
재원이 엄마 고생하는거 보면 아빠도 맘이 너무 너무 아프당.

재원이 엄마!
많이 힘들어 하는데 내가 잘 보살펴주지 못해서 정말 미안해.
그래도 재원이 젖먹이고 보살펴줘서 정말 고마워.
사랑해~~
(어머? 어디서 본 패턴인데? ^^)

울 재원이 엄마도 재원이도 모두 사랑해~~
신고

'재원이 일기 > 0~1살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8.03.07 금요일  (0) 2008.03.07
2008.03.06 목요일  (0) 2008.03.06
2008.03.04 화요일  (0) 2008.03.04
2008.03.01 토요일  (0) 2008.03.01
2008.02.29 금요일  (0) 2008.02.29
2008.02.28 목요일  (0) 2008.02.28
Trackback 0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