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08.23 15:21

BabyListener v1.0

This is my first Android application.
As a parent myself, I found the needs of such application, so I made it myself.

Basically, this application is a baby monitor.


This is fairly simple to use.

Before Use:
1. Before using Baby Listener, try to setup sensitivity for your baby's cry.
2. Move sensitivity slider.
3. Touch baby icon for testing. 'zzz' image will show when it is test detecting mode.
4. Keep the device within expected distance.
5. When Baby Listener detects baby's cry, the icon will change to crying baby image.
6. Touching the crying baby image will set Baby Listener to test detecting mode again.
7. Continue from 2 until setting up the lowest possible sensitivity for maximum effectiveness.

Usage:
1. Type in a phone number that Baby Listener should call when baby cries or select a phone number from contacts list by pressing phone book button.
2. Click 'Start' button.
3. Place the device quietly before detecting started.

Known Issues:
1. SMS will not be sent when the Baby Listener is paused caused by incoming call.
2. Certain mobile devices will go into call record screen after call which prevents from restarting detecting mode.

If you have a question or found a bug,
please add comment on this post.
Enjoy~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2010.08.23 14:53

자는 아이 지킴이 v1.0

제가 만들어서 올리는 첫 어플입니다.
두 자녀를 둔 아빠로서 좀 필요성이 있어 보여서 만들어봤습니다.

이게 뭘 하는가 하면,
자는 아이 옆에 두면 아이가 울때 입력된 전화번호로 전화를 거는 어플입니다.
아이가 일찍 자는데 사랑하는 와이프와 잠깐 요 밑에 가서 맥주한잔 하고 싶다던지,
친구 가족들과 같이 여행을 갔는데, 아이들은 한 방에서 자고 어른들끼리 늦게까지 놀고 싶을 때,
이럴 때 활용할 수 있는 어플이 되겠습니다.

자는 아이 지킴이 v 1.0 입니다.
조작방법은 비교적 간단하게 되어 있습니다.
또한 메뉴에 도움말이 있으니 그것도 참조하셔도 좋습니다.

사용전:
1. 자는 아기 지킴이를 사용하기 전에 아기 울음소리의 감도를 설정하세요.
2. 소리 감도 슬라이더를 움직이세요.
3. 아기 아이콘을 눌러서 테스트를 시작하세요. 'zzz' 표시가 되어 있으면 테스트 감지모드로 들어간 상태입니다.
4. 전화기를 원하시는 거리에 두세요.
5. 자는 아기 지킴이가 소리를 감지하면 아기 아이콘이 우는 아기로 변합니다.
6. 아이콘을 다시 누르면 감지모드로 돌아갑니다.
7. 최고의 효율을 위해 2번 부터 반복하여 가능한 가장 둔감한 감도로 설정하세요.

사용 방법:
1. 전화번호를 직접 입력하거나 연락처 버튼을 눌러 전화번호를 선택하세요.
2. '지킴이 시작' 버튼을 누르세요.
3. 지킴이 모드가 시작하기 전에 전화기를 조용히 놓아두세요.

알려진 이슈:
1. 전화 수신으로 인해 지킴이가 정지 될 경우에는 문자가 보내지지 않습니다.
2. 특정 기종의 휴대폰에서는 통화 시도후에 바로 돌아오지 않고 통화내역 화면으로 진입합니다. 이럴 때는 지킴이 모드가 다시 실행되지 않습니다.

궁금한 점이나 문제가 있는 경우 답글로 적어주세요.
최대한 빨리 수정해서 올리도록 할께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아빠 일기 > Androi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는 아이 지킴이 v1.0  (3) 2010.08.23
Trackback 0 Comment 3
2010.07.16 10:30

푸아그라...

최근 푸아그라 라는 것을 들은 적이 있어서 이래저래 알아봤다.
세계 3대 음식이라는 것중에 하나라고 할 정도로 그렇게 맛있단다.
재료는 거위 간.
푸아그라 (Foie Gras) 라는 말 자체가 '살찐 간'이란 뜻이다.
근데 이게 많은 이슈가 있다.
생산과정이 너무도 가혹하다는 거다.

푸아그라가 생산되는 방법은 거위 또는 철새 오리 들의 습성에서 비롯된다.
이 새들은 가을에 먼 여행을 하기 위해 평소 먹는 양보다 더 많이 먹는 습성이 있다.
이로 인해 이들의 간이 더 커지고 먹이 없이도 오랫동안 겨울을 날 수가 있는 것이다.
근데 이때 이 간이 참 맛있단다. 진짜 맛있단다.
그래서 자연적인 방법으로는 이 푸아그라를 먹을 수 있는 건 늦은 가을이나 이른 겨울이다.
근데 너무 맛있는 나머지 1년 내내 먹고 싶어서 찾아낸 방법이 강제로 사료를 먹이는 거다.

공식적으로 많은 나라에서는 푸아그라 생산을 금지하고 있고 금지하는 항목은 강제 사료 급여이다.
푸아그라 생산자들은 이 새들은 강제로 사료를 먹이는 것을 생리적으로 거부하지 않는다고 한다.
하지만 비공식적으로 대부분의 푸아그라 생산 과정이 엄청난 학대의 연속이다.

일단 유투브 가서 푸아그라 검색하면 여러 푸아그라 생산과정을 찍은 영상들이 있다.

정말 이거 보면서 기분이 않좋을 수가 없다.
이거 보면서 생각나는 만화가 있다.
피안도라는 만화인데, 어느 섬에 흡혈귀들이 생겼다.
근데 작은 섬이라 사람들은 많지 않고 대부분 흡혈귀로 변하다 보니 사람피가 모자르게 된것이다.
그래서 외부에서 사람들 납치해서 들여온뒤
의자에 묶어놓고 입에다는 관을 연결해서 음식을 강제로 주게 해서 계속 살아있게 한다.
그리고 종종 흡혈귀들이 와서 피를 먹고 가는 거다...
댄장!!!! 이거하고 푸아그라 생산하는 거하고 뭐가 달라?!?!?!
차라리 피안도 보는게 더 마음이 편하다. 가상이니까.
푸아그라는 현실이잖아!!!

그러는 와중에 이런 강의를 발견했다.

요기 View subtitles (↑) 눌러서 Korean 선택하면 한글자막 볼 수 있다.

결국 자연적으로 얻어낸 푸아그라가 진리일 수 있는거다.

이렇든 저렇든 현재 생산해내는 푸아그라가 연간 대략 3만 톤이란다.
거의 3천만 마리의 거위나 오리가 죽어나가는 거고,
이것들도 푸아그라를 생산해내는 새들이지 그 외 암컷이라는 이유로,
또는 생산과정에서 학대로 비롯해서 죽어나는 새들은 더 많다.

푸아그라 먹어보진 않았다.
앞으로도 먹을 생각이 없다.
먹지 말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아빠 일기 > 살다 보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호... 이제 모바일로 글쓰기 가능하네  (0) 2011.06.24
역시 난 블로그 스타일이 아니야...  (0) 2010.12.08
푸아그라...  (0) 2010.07.16
Why?  (0) 2010.03.23
여보야.. 우린 더 건강하데~~~  (0) 2010.03.16
춤추는 재원이...  (0) 2010.03.16
Trackback 0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